미래에셋대우, 내부통제·자산관리 부문 인사 단행
미래에셋대우, 내부통제·자산관리 부문 인사 단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대우 사옥(사진=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 사옥(사진=미래에셋대우)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19일 내부통제와 자산관리 부문의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투자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GIDP(Globalizaion·Investment·Digitalization·Pension) 전략과 내부통제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미래에셋대우는 자산관리(WM) 조직개편을 통해 단일 지역본부의 권역을 확대했다. 또 일부 대형점포는 부문대표 직속으로 편제, 조직구조를 단순화해 영업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이번 지역본부 편제 개편 등을 통해 자산관리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보다 질 높은 대고객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다음은 인사 내용]
 

총괄 및 부문대표
 ▲WM총괄(내정) 이상걸 ▲ 경영지원부문대표 민경부

◇준법감시인
▲ 준법감시인 강길환
 
◇혁신추진단
▲ 혁신추진단 허선호 ▲ 혁신추진단 박준우(내정)

◇본부장
▲ 강북지역본부장 배왕섭  ▲ 강서지역본부장 채수환 ▲ 경인지역본부장 남미옥 ▲대구경북지역본부장 고재상 ▲호남충청지역본부장 박숙경 ▲ 글로벌주식솔루션본부장 최준혁 ▲고객글로벌자산배분본부장 김성주 ▲고객자산운용본부장 구용욱
 
◇센터장
▲투자센터여의도WM투자센터장 김을규 ▲투자센터판교WM투자센터장 이종원 ▲리서치센터장 서철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