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고양~서울' 명성운수 파업···8만여명 출근길 등 불편
[속보] '고양~서울' 명성운수 파업···8만여명 출근길 등 불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버스정류장에 명성운수 파업 안내문이 붙어 있다. 임금협상 관련 조정 결렬로 파업에 돌입한 명성운수 노조는 19일 아침 첫차부터 명성운수 20개 노선 270여대가 운행을 중단했다.
19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버스정류장에 명성운수 파업 안내문이 붙어 있다. 임금협상 관련 조정 결렬로 파업에 돌입한 명성운수 노조는 19일 아침 첫차부터 명성운수 20개 노선 270여대가 운행을 중단했다.(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일산 등 경기 고양시에서 서울로 오가는 광역버스 노선을 운행하는 명성운수 노조가 파업에 돌입하면서 이 지역 주민들이 출근길에 불편을 겪고 있다.

고양시는 19일 아침 첫차부터 M7129과 1000번, 3000번 등 명성운수의 20개 노선 269대가 운행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평소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 8만여명이 불편을 겪고 있다. 명성운수 버스를 제외한 고양시 관내 시내·마을버스 업체 107개 노선 702대는 정상 운행한다.

경기도는 비상수송대책본부를 꾸리고 전세버스 20대를 긴급 투입했다. 앞서 명성운수 노조는 전날(18일) 임금협상 관련 경기지방노동위원회의 2차 조정 회의가 결렬되자 사측과 추가 협상을 벌이다 파업을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