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안전문화 토크콘서트로 임직원 안전의식 높여
한국마사회, 안전문화 토크콘서트로 임직원 안전의식 높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로고.(사진=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 로고.(사진=한국마사회)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국마사회는 경기 과천 본관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안전문화 토크콘서트'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4일 열린 이 행사에는 윤미진 문화예술기획 대표 진행으로 김낙순 마사회장, 홍기복 마사회 노조위원장, 정혜선 직업건강간호협회장, 배우 박상원 씨가 패널로 참여해 안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마사회는 딱딱하게 생각할 수 있는 안전이란 주제를 음악과 함께 에피소드 형식으로 풀은 색다른 시도였다고 설명했다.

김낙순 회장은 "안전은 늘 지켜야 하는 것으로 시간을 내어 의견을 나누는 것이 꼭 필요하다"면서 "이번 콘서트로 일회성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앞으로 지속해서 안전에 유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