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레미아, 윤춘호 YCH 디자이너와 유니폼 계약 체결
에어프레미아, 윤춘호 YCH 디자이너와 유니폼 계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생 하이브리드(HSC)항공사 에어프레미아는 패션 브랜드 YCH의 윤춘호 디자이너와 유니폼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에어프레미아 항공기(왼쪽)과 윤춘호 디자이너. (사진=에어프레미아)
신생 하이브리드(HSC)항공사 에어프레미아는 패션 브랜드 YCH의 윤춘호 디자이너와 유니폼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에어프레미아 항공기(왼쪽)과 윤춘호 디자이너. (사진=에어프레미아)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신생 하이브리드(HSC)항공사 에어프레미아는 패션 브랜드 YCH의 윤춘호 디자이너와 유니폼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조화와 균형을 추구하는 에어프리미아의 브랜드 철학에 맞춰 윤 디자이너는 단순함, 편안함, 우아함(Simple, Comfort, Elegance) 세 요소를 살려 운항 및 객실승무원 유니폼을 디자인할 계획이다. 

윤 디자이너는 지난 2016년 자신의 이름 이니셜을 딴 여성복 브랜드 YCH 론칭 후 매년 서울패션위크에 참가해 독창적인 컬렉션을 선보여 패션시장으로부터 주목받은 바 있다. 더불어 온스타일 디자이너 서바이벌 프로그램인 '솔드아웃'에서 우승한 이력도 가지고 있다.

에어프레미아 관계자는 "유니폼은 2020년 상반기에 공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2020년 9월 취항을 목표로 현재 운항증명(AOC)을 준비 중이다. 지난 3월 보잉 787-9 3대의 운용리스 계약을 맺은 데 이어, 지난달 5대의 기재를 추가 도입하는 내용의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에어프레미아는 B787-9 기종으로만 기단을 구성해 향후 5년 내 총 10대를 도입할 계획이다. 내년 취항 예정지는 베트남, 홍콩 등이며 2021년부터는 미국 서부의 로스앤젤레스와 산호세에 취항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