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무등산자이&어울림' 분양
GS건설, '무등산자이&어울림'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북구 우산동 '무등산자이&어울림' 조감도. (사진= GS건설)
광주 북구 우산동 '무등산자이&어울림' 조감도. (사진= GS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GS건설은 15일 광주 북구 우산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통해 들어서는 '무등산자이&어울림'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광주 북구 우산동 일원에 지하 3층~지상 31층 25개 동, 전용면적 39~160㎡·총 2564가구 규모로 들어서며, 이중 임대 및 조합원분을 제외한 전용 59~130㎡·1644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전용면적별로는 1단지 △59㎡A 99가구 △59㎡B 64가구 △59㎡C 63가구 △74㎡A 158가구 △74㎡B 84가구 △74㎡C 24가구 △84㎡A 194가구 △84㎡B 278가구 △84㎡C 167가구 △84㎡D 337가구 △114㎡B 35가구 △130㎡ 2가구와 2단지 △59㎡D 92가구 △59㎡E 29가구 △59㎡F 18가구 등이다.

2000가구가 넘는 규모가 큰 대단지로 조성되며, 광주 전역을 순환하는 도시철도 2호선 인근 계획돼 있다. 2호선은 광주시청에서 효천역까지 잇는 교통망으로 지난달 착공에 들어가 오는 2023년 1단계 구간(광주시청~광주역)이 개통될 예정이며, 전 구간 2025년 개통될 예정이다. 또한 단지는 인근 효동초, 동신중·고, 동신여중·고 등이 가까워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입주민 자녀들을 위한 공간인 키즈카페와 단지 내 독서실 및 도서관을 비롯해 실내골프연습장, 피트니스센터, 입욕시설을 갖춘 사우나, 라운지 등의 커뮤니티 시설이 적용된다. 100% 남향(남동·남서) 배치, 판상형 중심의 설계로 조성되며, 드레스룸, 다용도실, 알파룸, 펜트리 등을 통해 공간활용이 가능하다.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 '시스클라인'(유상옵션)을 비롯해 스마트폰과 연동되는 자이앱 솔루션, 스마트패스 시스템, 미세먼지 알림 보안등, 전력회생형 승강기 등의 특화 상품이 적용될 예정이다.

청약일정은 오는 1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0일 1순위, 21일 2순위 순으로 진행된다. 당첨자발표는 1·2단지 각각 27일과 28일에 진행되며, 정당계약은 12월9~11일 3일간 진행된다. 청약일정이 1단지와 2단지가 다른 날짜에 잡혀 있어 동시 신청이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광주 북구 우산동 일대 위치하며, 입주는 2022년 9월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