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모바일 탑승 수속 활성화 캠페인 진행
제주항공, 모바일 탑승 수속 활성화 캠페인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은 1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승무원과 함께 모바일 탑승 수속 캠페인을 진행했다. 유인 발권 카운터 혼잡을 줄여 탑승 수속 시간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은 1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승무원과 함께 모바일 탑승 수속 캠페인을 진행했다. 유인 발권 카운터 혼잡을 줄여 탑승 수속 시간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사진=제주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제주항공은 13일 김포국제공항 국내선청사에서 승무원과 함께 모바일 탑승 수속 캠페인을 진행했다. 유인 발권 카운터 혼잡을 줄여 탑승 수속 시간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제주항공의 모바일 탑승권은 출발 24시간 전부터 제주항공 모바일웹에서 발급할 수 있다. 맡길 짐이 없으면 모바일 탑승 수속 후 바로 탑승장으로 이동이 가능하고, 부쳐야 할 짐이 있으면 모바일 전용창구나 셀프 백 드롭(Self bag drop)을 이용하면 빠르게 수속을 마칠 수 있다.

제주항공은 모바일 탑승 수속 외에도 공항에 설치한 무인 발권기 이용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이용을 돕기 위한 인력도 배치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11월 현재 기준 국내선 모바일 탑승 수속 비율은 27%이며 공항 무인 발권기(키오스크)를 이용한 탑승 수속은 52%로, 10명 중 8명은 카운터를 이용하지 않고 탑승 수속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