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엠에스, 동물용 혈당측정기 중국 수출
GC녹십자엠에스, 동물용 혈당측정기 중국 수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오른쪽)와 제이슨 샤오(Jason Shao, 왼쪽) 샤인윈 대표이사가 지난 11일 중국 복건성 샤윈인 본사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공급 계약 체결 후 악수를 하고 있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오른쪽)와 제이슨 샤오 샤인윈 대표이사가 11일 중국 복건성 샤윈인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엠에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GC녹십자엠에스는 중국 의약품·의료기기 판매업체 샤인윈과 동물용 혈당측정기 세라펫 멀티 테스트 미터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5년, 계약 규모는 2984만달러(345억원)다.

계약에 따라 GC녹십자엠에스는 샤인윈에 동물용 혈당측정기 세라펫의 완제품을 공급한다. 세라펫은 반려동물의 혈당과 젖산 수치를 측정할 수 있는 동물용 의료기기다. 샤인윈은 현지에서 제품 등록을 거쳐 중국 전역의 동물병원, 반려동물용품 업체에 세라펫을 판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