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육성 시뮬레이션 게임 '애프터라이프' 사전예약 30만 돌파
NHN, 육성 시뮬레이션 게임 '애프터라이프' 사전예약 30만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명의 화려한 사신 캐릭터들을 매니징하며 소원을 이루게 된다는 스토리
사진=NHN
사진=NHN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NHN은 12일 자체 개발한 육성 시뮬레이션 게임 '애프터라이프(AFTER L!FE)'의 사전예약자수가 30만명 돌파했다는 소식과 함께 11월 중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애프터라이프'는 여성향 캐릭터 육성 시뮬레이션 장르로, 천사와 악마 출신은 물론 치명적인 플레이보이와 사고뭉치 과학도 등 개성 넘치는 20명의 캐릭터들을 매니징하는 게임이다. 유저는 '사신'이라 불리우는 20명의 캐릭터들을 관리하는 일종의 매니저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이 사신들을 도와 구천을 떠돌아다니는 원혼들을 정화시켜 소원을 이루게 되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엄상현, 남도형, 심규혁 등 내로라하는 국내 대표 성우 20명이 총 집결, 각 캐릭터들의 매력 넘치는 목소리를 직접 연기했으며, 아름다운 스토리의 전개 과정을 풀 보이스로 감상할 수 있다.

지난달 23일부터 시작한 애프터라이프의 사전예약은 꾸준히 신청자수가 증가하며 대중적인 장르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3주만에 30만명을 돌파, 틈새 시장을 공략하는데 성공했다는 평이 나오고 있다.

사전 예약 시작과 함께 진행된 '사전등록 목표 달성 이벤트'도 결국 조기 마감이 돼, 사전등록 보상인 고급뽑기권과 보석 100개 이외에도 사전예약 신청자 전원이 보석 300개와 골드 2만개, 도시락 3개, 크리스탈 패키지는 물론 고급뽑기권 2매까지 추가로 받을 수 있다.

NHN 관계자는 "연말이 다가올수록 이른 바 대작들도 함께 출시돼 경쟁이 심한 것이 사실"이라며 "여성 유저는 꾸준히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몰입할 만한 게임이 부족한 상황에서 애프터라이프가 가뭄 속 단비 같은 소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시 전까지 'SNS 팔로워 이벤트'에서는 애프터라이프 공식 트위터 계정을 팔로우한 유저에게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미니(1명)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30명)을 지급하며, SNS 리트윗 이벤트에서는 사전등록 이벤트 소식을 리트윗한 유저에게 추첨을 통해 SSR 확정권(10명)과 베스킨 라빈스 아이스크림 케이크 쿠폰(20명)을 증정하는 행사도 계속 진행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