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3분기 카드 승인금액 216조···전년비 5.5% 증가
올 3분기 카드 승인금액 216조···전년비 5.5%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구매 증가 영향...평균 카드승인액은 감소
(사진=여신금융협회)
(사진=여신금융협회)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온라인 쇼핑을 통한 구매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영향에 따라 올해 3분기 카드 승인금액이 216조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5% 늘어난 수치다.

5일 여신금융연구소가 발표한 카드 승인 실적 분석 자료에 따르면 3분기 카드 승인 금액은 216조6000억원, 승인 건수는 56억4000만건으로 전년 동기대비 각각 5.5%, 8.3% 증가했다. 신용카드로 승인된 금액은 168조원, 체크카드로 승인된 금액은 48조원이다.

카드 승인 금액 증가는 온라인을 통한 구매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영향으로 분석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온라인 쇼핑거래액은 지난해 7~8월보다 올해 7~8월에 18.3% 늘었다. 온라인 서비스 중에서도 배달서비스 이용액이 지난새 7~8월 9554억원에서 올해 7~8월 1조7151억원으로 82.6% 증가했다.

여행수요도 늘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3분기 항공이용객은 지난해 3분기보다 4.4% 늘었고, 이로 인해 면세점 판매액도 31.8% 증가했다. 특히 화장품 판매액은 올해 7~8월 각각 5조648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2% 늘었다.

반면 가전제품 소비는 전년 대비 기온이 낮고 강수량도 많아 감소했다. 올해 8월 서울지역 평균 기온은 27.2℃였고 가전재품 판매액도 4조302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4% 줄었다.

올해 3분기 전체 카드 평균승인금액은 3만8427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 감소했다. 특히 신용카드 평균승인금액의 감소폭이 컸는데, 전년 동기 대비 3.4% 줄어든 4만9095원에 그쳤다. 체크카드는 2만1886원으로 1년 전보다 1.1%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