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 간편결제·송금 서비스···카카오페이·토스 등과 업무제휴
저축은행, 간편결제·송금 서비스···카카오페이·토스 등과 업무제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토스, 카카오페이, 페이코 등 주요 간편 결제·송금사업자와 업무제휴해 저축은행의 보통예금 계좌에서 송금·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연결계좌 제공으로 저축은행은 간편송금·결제 서비스 시장이 지속 성장하는 금융환경 트랜드에 부응하게 됐고,  고객의 불편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재식 중앙회 회장은 "향후 핀테크사와의 제휴 등을 통해 저축은행을 이용하는 고객의 금융편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페이 등 각종 간편결제 이용이 가능함을 알리는 홍보 스티커가 편의점 문 앞에 붙어 있다. (사진=서울파이낸스)
카카오페이 등 각종 간편결제 이용이 가능함을 알리는 홍보 스티커가 편의점 문 앞에 붙어 있다. (사진=서울파이낸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