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바이젠 면역항암제, 개발단계 희귀약 지정
보령제약 바이젠 면역항암제, 개발단계 희귀약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젠셀 로고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보령제약 관계사 바이젠셀은 혈액암 치료제로 개발 중인 면역항암제 'VT-EBV-N'(개발명)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개발단계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개발단계 희귀의약품 지정으로 바이젠셀은 임상 2상 시험이 끝나는 대로 신속 허가신청을 할 수 있게 됐다.

이 물질은 희귀난치성 혈액암의 일종인 엡스타인 바 바이러스(Epstein Barr-virus) 양성 NK·T세포 림프종 환자 중에서도 재발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한다. 미세 잔존암을 제거하기 위한 치료제로 개발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