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매 女' 레이싱모델 홍세아, 볼륨 넘치는 몸매에 '관능미 물씬'
'볼매 女' 레이싱모델 홍세아, 볼륨 넘치는 몸매에 '관능미 물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M 모터스포츠팀 레이싱모델 홍세아 (사진= 권진욱 기자)
E&M 모터스포츠팀 레이싱모델 홍세아 (사진= 권진욱 기자)

[서울파이낸스 전남(영암) 권진욱 기자]2019 슈퍼챌린지 최종전(2019 한·중·일 슈퍼챌린지)이 3일 전라남도 영암군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 내 상설 서킷(1랩=3.045km)에서 개최된 가운데 E&M모터스포츠팀 레이싱모델 홍세아가 포즈를 취했다. 

E&M 모터스포츠 팀은 이날 택시타임에 정연일의 ASA 6000클래스 경주차를 투입해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국내 최고 클래스인 ASA6000 클래스의 짜릿함을 경험케 했다.  

슈퍼챌린지는 올 시즌 최종전을 새로운 시도와 흥미로운 레이스를 만들기 위해 한·중·일 슈퍼챌린지로 개최했다. 3개국 드라이버들의 2시간 내구레이스에는 중국과 일본에서 각각 20여명의 드라이버들이 참가해 슈퍼 챌린지의 발전 가능성을 제시했다. 

E&M 모터스포츠팀 레이싱모델 홍세아 (사진= 권진욱 기자)
E&M 모터스포츠팀 레이싱모델 홍세아 (사진= 권진욱 기자)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만남인 3개국 드라이버들의 E스포츠 이벤트 매치도 한·중·일 슈퍼챌린지의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번 슈퍼챌린지의 최종전은 온라인 세상의 E스포츠와 현실 레이스의 만남을 통해 모터스포츠의 새로운 발전 가능성을 확인하는 자리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