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나이키 출신 마이클 파커 CAO 영입
쿠팡, 나이키 출신 마이클 파커 CAO 영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클 파커 쿠팡 최고회계책임자.(사진=쿠팡)
마이클 파커 쿠팡 최고회계책임자.(사진=쿠팡)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전자상거래 기업 쿠팡은 1일 마이클 파커를 최고회계책임자(CAO)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파커 CAO는 "이커머스를 통해 고객의 삶을 훨씬 나은 방향으로 바꾸는 쿠팡의 일원이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파커 CAO는 딜로이트, 월마트, 나이키 등에서 재무전문가로 일했다. 미국 브리검영대학교에서 회계학 학사와 석사 학위를 받고, 미국공인회계사 자격을 따냈다. 국제재무담당임원단체와 미국공인회계사협회 회원이기도 하다.

파커 CAO는 딜로이트 뉴욕 본사에서 기술 과제(2년)를 수행하는 등 감사 서비스 시니어 매니저로 총 12년간 근무했다. 이후 세계 월마트 지사에 부패방지를 위한 재무 통제 시스템을 도입하고 유지·총괄하는 역할을 했다. 월마트 캐나다, 중국에서 부사장과 컨트롤러를 역임했고, 월마트 스토어스에서 글로벌 회계·정책을 담당했다.

쿠팡에 합류하기 전에는 나이키 거버넌스·외부보고 통제 부문 부사장을 지냈다. 그는 나이키 외부 회계감사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보고를 담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