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AIA생명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
[신상품] AIA생명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AIA생명)
(사진=AIA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AIA생명은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진단금, 수술비, 생활비 등 다양한 보장을 두루 갖춘 건강보험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한국인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질병인 암, 치매, 뇌졸중부터 나이가 들수록 더 걱정되는 백내장, 관절염,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까지 보장한다.

나이가 많거나, 건강에 자신이 없더라도 3가지 질문만 통과하면 가입이 가능한 간편심사 상품인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은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을 기본으로 보장하며 300구좌 기준 각각 최초 1회의 진단확정에 한해 최대 3000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미처 건강보험을 준비하지 못한 50-60대 이상 장년층 고객들이 치매, 녹내장, 관절염 같은 노인질환에 직면했을 경우 가장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월지급 생활비 등의 보장을 제공한다.

특히, 실버특정 수술비,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 등을 보장하는 '실버종합형', 암이나 뇌출혈 진단 시 생활비 등을 지원하는 '생활자금형', 치매 진단비, 치매 간병비를 보장하는 '치매형' 등 18가지의 다양한 특약을 통해 꼭 필요한 보장만 골라 개인에게 특화된 상품으로 맞춤 설계할 수 있는 점이 큰 장점이다. 중대질병 뿐만 아니라 보철치료, 재해골절 등 나이가 들수록 더욱 자주 발생하는 치료나 사고 또한 갱신을 통해 100세까지 빈틈없이 보장 받을 수 있다.

AIA생명 상품 관계자는 "고연령층의 의료비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반면, 보험계약자 중 단 18%만이 60세 이상"이라며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으로 50~60대 이상 가입자들이 부담 없이 다양한 질병을 꼼꼼하게 보장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백세시대 꼭하나 건강보험'은 1형 (간편심사형)의 경우 40세에서 75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2형 (일반심사형)의 경우 30세에서 6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10년 만기 상품으로 만기 후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된다. 45세 여자, 주계약 50구좌, 전기월납으로 1형(간편심사형) 가입 시 월보험료 7만4965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