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장들 만난 이주열 "혁신통한 생산성 향상, 잠재력 확충 열쇠"
은행장들 만난 이주열 "혁신통한 생산성 향상, 잠재력 확충 열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협의회 "인구고령화 한국, 생산성 제고 중요"
1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협의회에 앞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은행장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협의회에 앞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은행장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김무종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일 주요 시중 은행장들을 만나 금융산업이 한국경제의 생산성을 끌어올리는 데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총재는 이날 한은 본관에서 금융협의회를 열고 "혁신을 통한 생산성 향상만이 성장잠재력 확충을 달성할 수 있는 핵심 열쇠"라며 "특히 급속한 인구 고령화를 겪고 있는 우리나라로서는 생산성 제고가 무엇보다도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금융산업이 디지털 인재 확보, 인공지능(AI) 및 데이터 관련 인프라 확충 등을 통해 스스로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으로 발전해 나가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기업투자에 필요한 자금중개 기능의 효율성을 높이고 성장잠재력이 큰 기업을 발굴·육성함으로써 경제 전반의 생산성을 높이는 데 힘써 주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허인 KB국민은행장,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손태승 우리은행장, 진옥동 신한은행장, 이대훈 농협은행장, 김도진 기업은행장, 방문규 수출입 은행장, 박종복 SC제일은행장,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이동빈 수협은행장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