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형 ix25로 중국 SUV 시장 공략
현대차, 신형 ix25로 중국 SUV 시장 공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급 최고 ADAS 안전 사양 탑재, 첨단 커넥티비티 서비스 제공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25 (사진= 현대자동차)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25 (사진= 현대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현대자동차가 첨단 커넥티비티 서비스 및 동급 최고 ADAS 안전 사양을 탑재한 신형 ix25로 중국 소형 SUV 시장 공략에 나선다.  

현대차 중국 합자법인 베이징현대는 지난 30일 중국 충칭공장에서 중국 주요 매체 기자단, 고객 및 행사 관계자 등 총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25 '신1대ix25(新一代ix25)' 신차 발표회를 열고 본격 판매를 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ix25는 지난 4월 2019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된 바 있다. 이후 '청춘행동파 SUV(青春型动派SUV)’라는 런칭 콘셉트 개발됐다.

베이징현대는 첨단 스마트 기술 경쟁이 치열한 중국 자동차 시장의 경쟁 트렌드와 디지털 세대의 취향을 분석해 도어 및 시동제어, 디지털 키 공유, 개인화 설정 등 블루투스 차량 제어 기술, 카투홈 등 첨단 커넥티비티 기술을 동급 최초로 적용했다.

이와 더불어 바이두 3.0 기반의 카투홈 서비스는 차량 내에서 음성인식 또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적용했다. 이는 집안의 조명, 에어컨, 로봇청소기 등 가전제품을 제어할 수 있는 커넥티비티 기술로 자동차와 집을 연결하는 새로운 카라이프 경험을 고객에게 전달한다.

베이징 현대는 안전성과 상품성을 높였다. 파노라마 뷰, 룸미러 뷰 등 6가지 뷰를 제공하는 100만 화소 멀티뷰 후방카메라, 선행 차량 및 차로를 인식하여 조향을 통해 차로 유지 보조 및 전방 차량 추종을 지원하는 차로 유지 보조(LFA), 트랙션 모드, 10.4인치 세로형 디스플레이와 연계한 서라운드 뷰 모니터(SVM) 등을 동급 최초로 적용했다. 여기에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도 탑재된다.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5 엔진을 적용하고 중량을 절감해 기존보다 22% 향상된 18.8km/l의 높은 수준 연비를 달성했다.

베이징현대 관계자는 "차세대 젊은이들이 추구하는 차별화 된 개성, 첨단 커넥티비티, 그리고 실용성을 모두 갖춘 'ix25'로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 젊은이들의 사랑을 받을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