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게임문화 소외계층 위한 사회공헌 사업 시동
카카오게임즈, 게임문화 소외계층 위한 사회공헌 사업 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D VR 게임 버스,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 캠페인 시작
카카오게임즈의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 체험 모습. (사진=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의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 체험 모습. (사진=카카오게임즈)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사회공헌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카카오게임즈는 28일 경기도 성남시와 함께 지역사회 게임문화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 은수미 성남시 시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성남 시청에서 진행됐다.

카카오게임즈는 성남시와 함께하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 사회공헌 사업에 대한 첫 시동을 걸었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날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특수학교인 성은학교를 방문, 중학생 30여 명에게 특별한 테마파크 경험을 선사했다.

카카오게임즈의 사회공헌 캠페인인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와 함께 즐기는 가상현실(VR) 테마파크 게임 콘텐츠에 '이동성(Mobility)'을 접목한 체험형 버스다.

특히 버스 내부에 4D 의자와 VR 영상을 준비해 실제 놀이기구를 타는 듯한 짜릿한 스릴감과 즐거움을 제공하며, 외부에는 시각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할 수 있는 '점자 블록 게임'과 휠체어 이용자도 진입 가능한 '볼풀장' 등 즐길 거리를 마련해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찾아가는 프렌즈게임 랜드는 도서지역, 어린이 병원, 사회복지 시설 등 환경적, 정서적으로 게임문화에 소외된 계층을 직접 찾아가 '대관람차', '회전목마'를 비롯한 인기 어트랙션 5종 및 체험 게임을 경험할 수 있으며 이외에도 다채로운 놀이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모두 다 같이, 모두가 평등하게 진정한 행복과 즐거움의 가치를 누리게 하는 것을 취지로 마련한 사회공헌 캠페인이 성남시, 성남산업진흥원과 함께 첫 발걸음을 때게 됐다"며 "게임문화로부터 소외당한 이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더불어 지역사회에 공헌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게임즈는 게임이 가진 재미를 통해 소외된 사람들의 일상을 조금 더 행복하게 만들자는 의미를 담아 '다가치 게임'이라는 사회공헌 비전을 제시하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