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맥믈리에' 반한 세계맥주 맛보세요
홈플러스, '맥믈리에' 반한 세계맥주 맛보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음행사서 마니아 선택받은 독일 '예버 필스너'·영국 '고스넬스' 판매
서울 강서구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들이 맥믈리에 선정 세계맥주 4종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서울 강서구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들이 맥믈리에 선정 세계맥주 4종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홈플러스는 27일 맥주 소믈리에(맥믈리에)들이 골라낸 '세계맥주' 4종을 전국 33개 점포에서 판다고 밝혔다. 홈플러스에 따르면, 이번에 선보인 세계맥주는 독일의 '예버 필스너'와 영국의 '고스넬스' 3종이다. 4종은 홈플러스 맥믈리에들이 지난 8월1일 열린 맥주 시음회에서 가려낸 상품이다.

홈플러스는 맥주 마니아들을 상대로 두 차례 맥믈리에 콘테스트를 열어 26명을 선발했다. 이들은 올 8월부터 격월로 시음회에 참가해 출시되기 전 맥주의 맛을 평가하고 있다. 첫 시음회에서 선택을 받아 출시된 4종과 가격은 예버 필스너(500㎖) 3900원, 고스넬스 런던(750㎖) 1만8900원, 고스넬스 히비스커스 미드(750㎖) 1만8900원, 고스넬스 홉 미드(750㎖) 1만8900원이다. 예버 필스너는 '4캔 9000원 골라 담기' 대상 품목에도 포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