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DJSI 월드지수 7년 연속 편입
신한금융, DJSI 월드지수 7년 연속 편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글로벌 기업 지속가능성 통합 평가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22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컨퍼런스'에서 DJSI World 지수에 7년 연속 편입됐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사진 왼쪽)과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왼쪽)이 22일 서울 중구 장충동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컨퍼런스'에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으로부터 DJSI World 지수 인증패를 건네받으며 악수하고 있있다. (사진=신한금융)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23일 서울 중구 장충동 서울신라호텔에서 지난 22일 열린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컨퍼런스'에서 DJSI 월드(World) 지수에 7년 연속 편입됐다고 밝혔다. 

DJSI는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매년 재무적 성과뿐 아니라 환경, 사회적 측면에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통합적으로 평가해 발표한다. 

올해 9월 발표된 DJSI 월드 지수 은행산업 부문에는 산탄데르(스페인), 웨스트팩(호주), BNP파리바(프랑스) 등 25곳이 편입됐다. 신한금융은 세계 6위에 올랐다. 

신한금융은 여의도 교직원공제회관에서 열린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주관 '2019 환경·사회·지배구조(ESG)우수기업' 시상식에서 ESG우수기업에도 선정됐다. ESG우수기업은 매년 국내 상장기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환경경영(Environmental Responsibility), 사회책임경영(Social Responsibility), 지배구조(Governance)를 평가해 가려낸다. 신한금융은 올해까지 5년 연속으로 ESG통합등급 A+를 획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