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의 남다른 충청 사랑, 마라톤부터 인재육성까지
한화의 남다른 충청 사랑, 마라톤부터 인재육성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지역사회 발전·상생 프로그램 진행
2019 한화 충청마라톤.(사진=한화)
2019 한화 충청마라톤.(사진=한화)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화그룹은 지난 19일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한화와 함께 하는 2019 충청마라톤'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6000여 명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세종호수공원과 금강·미호천 강변을 따라 펼쳐진 풀(42.195km), 하프(21.09km), 10km, 5km, 패밀리키즈(2.3km) 코스를 뛰거나 걸었다. 특히 부모와 아이가 함께 뛰거나 걸을 수 있는 패밀리키즈 코스(2.3km)에는 가족 단위 참가자들이 몰렸다.

이번 행사는 충청 지역 어린이들을 초청해 상생의 의미도 더했다. 전교생이 53명인 충남 공주시의 학봉초등학교는 학생과 선생님 등 40명이 하프코스 릴레이에 참가해 무사히 완주했다. 한화는 참가 학생들에게 후드티와 이글스 모자, 메달 등의 기념품을, 학교에는 교육 기자재용 TV를 기증했다.

이태양, 최재훈, 정은원, 장진혁 등 시즌을 마친 한화이글스 프로야구 선수들도 행사에 참여해 팬 사인회를 열고, 참가자들과 5km 코스를 함께 뛰고 걸으며 팬들과 사진 촬영을 했다.

이외에도 다양한 즐길 거리와 볼거리도 펼쳐졌다. 참가자와 지역 주민, 나들이객 등을 위한 레크레이션과 한화이글스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야구용품 경품 이벤트가 진행됐다. 충청지역 청소년 및 대학생들이 참가해 댄스, 노래 부문 경연 행사도 펼쳐졌다. 

한화충청마라톤은 지역 연고 기업인 한화가 대전·세종·충남·충북 등 범충청권의 상생발전과 시민 건강을 다지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가을 세종시 일대에서 진행하고 있다.

한편 한화그룹은 충청지역 발전과 상생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충청지역 대표 축제인 '백제문화제'에 9년째 한화불꽃축제를 지원 중이며, 카이스트와 연계해 대전지역 중학생 청소년을 대상으로 과학영재를 육성하는 프로그램도 진행 중이다.

또 지난 2014년부터 6년간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를 통해 충북 청주와 청안 지역 문화소외계층 청소년들에게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음악 교육과 여름캠프, 정기연주회 등 프로그램을 지원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