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하늘사랑 영어교실' 재능기부 사회공헌
대한항공, '하늘사랑 영어교실' 재능기부 사회공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은 지난 16일부터 인천국제공항 인근의 용유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영어를 가르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 진행을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영어교실은 오는 12월 4일까지 8주간 총 8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지난 16일부터 인천국제공항 인근의 용유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영어를 가르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 진행을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영어교실은 12월 4일까지 8주간 총 8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대한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대한항공은 지난 16일부터 인천국제공항 인근의 용유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영어를 가르치는 '하늘사랑 영어교실' 진행을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영어교실은 12월 4일까지 8주간 총 8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하늘사랑 영어교실은 대한항공이 지난 2009년부터 매년 지역사회공헌 및 재능기부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실시하는 교육행사다. 방과후 별도의 과외활동이 어려운 인천공항 인근 초등학교의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영어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대한항공은 인천공항 근무 직원 중 영어회화에 능통하고 교육 재능기부를 통한 봉사활동에 열정을 가진 직원 10명을 선발해 강사진을 구성했다. 수업은 매주 수요일 2시간씩 진행되며, 학생들의 영어 숙련도를 고려해 저학년반과 고학년반으로 별도 운영키로 했다.

하늘사랑 영어교실은 영어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동화구연, 노래배우기, 만화그리기, 수학 배우기 등의 과정으로 매년 2회씩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영어 동화 구연을 통해 학생들이 영어 배우기의 즐거움을 느끼게 하는데 주안점을 두고 강의를 진행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학생들이 외국어에 대한 자신감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