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L생명, 'ABL더나은상해보험' 판매 
ABL생명, 'ABL더나은상해보험'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ABL생명)
(사진=ABL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ABL생명은 주계약 하나로 재해로 인한 사망, 장해급여금, 장해연금, 수술, 중대한 화상 및 부식까지 보장하는 'ABL더나은상해보험'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상품은 일반재해, 교통재해는 물론 대중교통재해까지 보장한다. 보험가입금액 5000만원을 기준으로 대중교통재해로 사망 시 3억원, 대중교통 이외의 교통재해로 사망 시 2억원, 교통재해 이외의 재해로 사망하면 1억원을 지급한다.

여러 신체부위의 장해지급률을 더해 80% 이상의 장해가 발생하면 10년 동안 매월 최대 200만원까지, 50% 이상 80% 미만의 장해 발생 시 매월 최대 100만원의 재해장해연금을 지급하며 여기에 추가로 재해장해급여금이 지급된다. 

재해로 인해 수술할 경우 수술 1회당 30만원의 재해수술급여금을, 중대한 화상 및 부식으로 진단 확정되면 진단급여금 2000만원을 지급한다.

다양한 선택특약을 통해 재해로 인한 골절 사고, 깁스 치료비, 응급실 내원 진료비, 시니어 특정 질병(대상포진, 통풍, 관절염 등)에 대한 진단 및 수술비 등도 추가 보장 받을 수 있다.

50% 또는 100% 만기환급형을 선택하면 계약 만기 시 이미 납입한 보험료의 50% 또는 100%를 환급 받을 수 있다. 순수보장형을 선택하면 만기환급금이 없는 대신 보다 저렴한 보험료로 동일한 보장을 받는다.

비위험 직군에 종사하는 40세 남성과 여성이 주계약 보험가입금액 5000만원, 80세 만기, 20년납, 순수보장형으로 이 상품에 가입하면 월 보험료는 각각 2만5500원, 1만6000원이다.

주계약 갱신없이 최대 100세까지 보장 가능하며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65세 미만의 경우 보험가입금액 5000만원, 65세 이상은 보험가입금액 2500만원으로 가입이 가능하다.

은재경 ABL생명 상품&마케팅실장은 "우리나라의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2015년 기준 OECD 회원국 평균대비 약 2배에 달하며 자동차로 인한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전체 36개 회원국 중 두 번째로 높다"며 "'ABL더나은상해보험'으로 재해에 대한 종합적인 보장을 마련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