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독일 주방가전 브랜드 '가스트로박' 국내 독점판매
LF, 독일 주방가전 브랜드 '가스트로박' 국내 독점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주방 가전 브랜드 가스트로박 제품군 (사진=LF)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생활문화기업 LF가 내년 1월부터 독일 주방 가전 브랜드 '가스트로박' 국내 사업을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LF에 따르면 가스트로박은 30년 역사를 브랜드로, 스테이크 그릴, 튀김기, 믹서기 등 110종을 생산하고 있다. 유럽에선 밀레, 다이슨과 함께 3대 가전 브랜드로 꼽힌다.

LF는 가스트로박의 인기 상품인 스테이크 그릴을 비롯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테이크 그릴은 재료 확인용 온도계를 갖춰 취향에 따라 고기와 생선 굽기를 조절할 수 있다. LF는 내년 1월부터 공식 온라인쇼핑몰(LF몰)과 주요 백화점에서 가스트로박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