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1' 시리즈 25일 국내 출시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25일 국내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폰11(왼쪽)과 아이폰11 프로맥스(왼쪽 큰 모델), 아이폰11 프로. (사진=애플 홈페이지)
아이폰11(왼쪽)과 아이폰11 프로맥스(왼쪽 큰 모델), 아이폰11 프로. (사진=애플 홈페이지)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애플코리아는 25일 아이폰11 시리즈, 애플워치5를 국내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이폰11 프로와 프로 맥스는 후면 카메라에 초광각 렌즈가 추가돼 애플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3개(초광각·광각·망원)의 렌즈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신형 아이폰에는 모두 애플의 최신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인 A13 바이오닉 칩이 탑재됐다. 5G를 지원하지 않는 LTE 모델이다.

국내 가격은 용량에 따라 △아이폰11 99만원(64GB)·106만원(128GB)·120만원(256GB) △아이폰11 프로 139만원(64GB)·160만원(256GB)·187만원(512GB) △아이폰11 프로 맥스 155만원(64GB)·176만원(256GB)·203만원(512GB)이다.

아이폰11은 전작(아이폰XR)과 출고가가 같고, 아이폰11 프로·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전작인 아이폰XS(137만원부터), 아이폰XS 맥스(150만원부터)보다 최소 출고가가 다소 올랐다.

애플워치5는 전작인 애플워치4와 전체적인 디자인, 크기, 주요 기능이 동일하다.

팔을 들어 올리거나 화면을 두드릴 때만 시간을 보여주던 방식에서 항상 시간을 보여주는 상시 표시형 디스플레이로 바뀐 점이 특징이다. 아이폰이 주변에 없어도 전 세계 150개국에서 긴급 구조 전화를 걸 수 있는 기능도 셀룰러 모델에 도입됐다.

국내 판매 가격은 GPS 모델이 53만9000원부터, 셀룰러 모델이 65만9000원부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