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무역센터점, 31일까지 '순간을 조각에 담다' 전시
현대 무역센터점, 31일까지 '순간을 조각에 담다' 전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 이성옥 작가가 공중에 설치된 '자연의 소리' 작품 앞에서 작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현대백화점)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 이성옥 작가가 공중에 설치된 '자연의 소리' 작품 앞에서 작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현대백화점)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현대백화점은 1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무역센터점에서 '순간을 조각에 담다' 전시회를 오는 31일까지 연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전시회 기간 무역센터점에선 국내 현대미술 작가들의 작품 100여점을 만날 수 있다. 출품 작가는 '자연의 소리' 조각으로 환경 문제를 다루는 이성옥, '긴 여정' 시리즈로 자연의 본질을 표현하는 정욱장, 빛을 활용한 유리공예로 국제전에서 호평을 받는 이후창 등 6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