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전달
금호석유화학,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찬구 회장이 시각장애인용 게이트볼 체험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박찬구 회장이 시각장애인용 게이트볼 체험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금호석유화학은 15일 '흰지팡이의 날'을 맞아 서울시 강동구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에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 후원금 54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과 문동준 금호석유화학 사장, 백남식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장 등 90여명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간이 게이트볼 체험장에서 시각장애인용 게이트볼에 대한 취지와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직접 체험했다. 

금호석유화학은 2008년부터 흰지팡이 등 보장구 일체의 제작 지원금을 전달해 왔다. 시각장애인복지관은 10월부터 총 1430개의 흰지팡이를 제작해 도움이 필요한 시각장애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흰지팡이의 날'은 세계시각장애인연합회가 시각장애인의 권리 보호를 위해 1980년 10월 15일 선포한 기념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