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2019 KCSI에서 블랙박스 부문 '4년 연속 1위' 선정
팅크웨어, 2019 KCSI에서 블랙박스 부문 '4년 연속 1위'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팅크웨어)
(사진=팅크웨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팅크웨어의 대표 브랜드 '아이나비'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에서 주관하는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KCSI)'조사에서 블랙박스 부문 4년 연속 1위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올해로 28회를 맞는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조사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매년 산업별 제품,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와 충성도를 반영해 고객만족도 지수를 산출하며 문답을 통한 전반적 만족도 30%, 요소 만족도 50%, 고객 충성도 20%의 비율로 구성된다. 

이번 조사는 지난 4월부터 8월까지 만 18세 이상 65세 미만의 소비자 1만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방법을 통해 진행했다.

블랙박스 부문에서 4년 연속 1위를 차지한 아이나비는 전체 조사 결과에서 전반적 만족도, 요소 만족도, 고객 충성도 등 모든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으며 대표 브랜드로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

팅크웨어는 블랙박스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차별화된 제품 외에도 고객만족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로 경쟁력을 쌓아가고 있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업계 최초로 선보인 ‘아이나비 프리미엄 스토어’이다. 

아이나비 프리미엄 스토어는 지금까지 쌓은 서비스 노하우를 오프라인에 접목시켜 이제까지 없었던 원스톱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블랙박스 영상을 기반으로 한 ‘블랙박스 사고 영상 무료 법률 상담’ 등도 지원하는 등 사후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만족도와 로열티를 높이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블랙박스 본연의 기술인 높은 영상화질과 운전자 지원기능을 비롯해 최근 실시간 통신기능인 '아이나비 커넥티드' 서비스를 도입하며 블랙박스 기술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이남경 팅크웨어 마케팅본부장은 "커넥티드 서비스 확대 등의 선도적인 기술과 제품은 물론 직영 스토어의 확장 등 고객 만족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국내 대표 블랙박스 브랜드로의 활동을 강화하며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