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신세계아이앤씨, '한샘 미러TV' 선봬
한샘-신세계아이앤씨, '한샘 미러TV'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과 신세계아이앤씨가 공동 개발한 '한샘 미러TV'. (사진=한샘)
한샘과 신세계아이앤씨가 공동 개발한 '한샘 미러TV'.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한샘은 신세계아이앤씨와 공동 개발한 첫 번째 홈 사물인터넷(IoT) 제품 '한샘 미러TV'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한샘은 지난 5월 신세계그룹의 IT서비스 전문 기업 신세계아이앤씨와 홈 IoT 관련 상품·서비스의 공동개발과 기술지원 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한샘 미러TV는 평소에는 일반 거울로 사용하다가 TV로도 사용할 수 있으며, 인테리어 거울에 사용되는 알루미늄 소재를 TV 프레임으로 활용해 디자인을 차별화했다. HD해상도(1366x768)의 32인치 삼성 A급 패널을 적용해 선명한 화면도 제공한다.

한샘 미러TV는 스마트폰에서 보던 동영상, 음악, 사진 등의 콘텐츠를 TV에서 손쉽게 볼 수 있도록 해주는 '구글 크롬캐스트'가 포함돼 있다. 스마트폰 '구글홈' 앱을 통해 TV와 연결하면 유튜브, 넷플릭스, 웨이브 등의 컨텐츠를 대형 화면으로 즐길 수 있다.

신제품은 SSG닷컴에서 구매 가능하다. 출시를 기념해 선착순 구매 100명에게는 '한샘 미러TV'에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음성인식 인공지능스피커인 '구글홈 미니'를 증정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