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새얼굴로 서강준 낙점
신세계면세점, 새얼굴로 서강준 낙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면세점이 새로운 광고 모델로 배우 서강준을 낙점했다고 14일 밝혔다.(사진=신세계디에프)
신세계면세점이 새 광고 모델로 배우 서강준을 발탁했다.(사진=신세계디에프)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신세계면세점이 새 얼굴로 배우 서강준을 낙점했다. 서강준에 대해 14일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2013년 웹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을 통해 데뷔,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으며 외모와 연기력을 모두 갖춘 배우"라고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에 따르면, 서강준 OCN 드라마 '왓쳐'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다음 출연작은 내년 상반기 방영 예정인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을 광고 모델로 발탁한 이유는 최근 태국, 일본, 필리핀에서 단독 팬 미팅을 성황리에 마쳐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어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케이(K)-트렌드 중심에 있는 서강준이 K-쇼핑 랜드마크인 신세계면세점 이미지에 부합한다고 판단해 신규 광고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은 배우 서강준을 내세워 광고 및 홍보물 제작은 물론 팬 사인회,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벤트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