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희망을나누는사람들·우송대와 '사랑의 도시락' 나눔
애경산업, 희망을나누는사람들·우송대와 '사랑의 도시락' 나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지역 보육시설·독거노인가정 상대로 1년간 50차례 봉사활동 예정 
11일 오후 대전 동구 자양동 우송대학교에서 열린 '사랑의 도시락 나눔 봉사' 발대식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애경산업) 
11일 오후 대전 동구 자양동 우송대학교에서 열린 '사랑의 도시락 나눔 봉사' 발대식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애경산업)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사랑(애)과 존경(경)'을 경영이념으로 정한 애경산업이 사단법인 희망을나누는사람들 및 우송대학교와 손잡고 대전 지역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한 도시락 나눔에 나선다. 애경산업은 11일 오후 대전 동구 자양동 우송대에서 '사랑의 도시락 나눔 봉사' 발대식을 열었다며 "복지시설 아동들과 독거노인 등에게 우리 사회의 따스한 정과 사랑을 전하고 더불어 사는 사회를 실천하기 위해 봉사활동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 내용은 애경산업과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의 후원으로 우송대 글로벌한식조리학과 학생들이 도시락을 만들어 저소득층이나 독거노인 가정 등에 전달하는 것이다. 보육시설도 찾아서 어린이들과 함께 음식을 만들 예정이다. 애경산업에 따르면, 우송대 학생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돕는다 뜻도 담겼다.  

도시락 나눔 봉사활동은 앞으로 1년간 총 50차례 펼쳐질 예정이다. 도시락 전달은 우송대 동아리 5곳이 맡는다. 애경산업 쪽은 "주변에 한 끼 식사를 걱정하는 이웃들이 많다. 도시락 나눔 봉사를 통해 우리 사회의 따스한 정과 사랑을 전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