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新지급여력제도 영향평가 현장방문 컨설팅
금감원, 新지급여력제도 영향평가 현장방문 컨설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파이낸스DB)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금융감독원은 신(新)지급여력제도 계량영향평가와 관련해 희망하는 보험회사에 대해 현장방문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회사별로 신지급여력제도 내용 및 계량영향평가 방법에 대한 이해도나 이슈사항이 상이함에 따라 평가자료의 정확성을 제고하기 위해서다.

컨설팅을 희망한 보험사는 생명보험 6개사, 손해보험 6개사로 총 12개 보험회사가 현장방문 컨설팅을 요청했다. 

금감원은 25일까지 현장을 방문해 K-ICS 2.0 내용 및 계량영향평가 결과자료 작성 방법 등 질의‧응답, IFRS17 및 K-ICS 관련 건의사항 및 애로사항을 청취할 계획이다. 

금감원은 이번 현장방문 컨설팅을 통해 평가자료의 정확성을 높이고 K-ICS 적용을 위한 보험회사의 실무역량을 제고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이번 현장방문 과정에서 청취한 업계 의견을 반영하고, 향후 계량영향 분석결과 및 보험회사의 수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2020년 중 국내 금융‧보험환경에 부합하는 신지급여력제도 도입안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금감원은 지난 7월 신지급여력제도 도입수정안(K-ICS 2.0)을 마련하고 전 보험회사를 대상으로 K-ICS 도입시 재무적 영향 및 수용가능성 등을 분석하는 계량영향평가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