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신용점수 올리기' 기능 추가
카카오뱅크, '신용점수 올리기' 기능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카카오은행)
(사진=한국카카오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한국카카오은행은 모바일 앱에서 간편하게 신용정보를 올릴 수 있는 '신용점수 올리기' 기능을 추가했다고 8일 밝혔다.

'신용점수 올리기'는 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신용평가사에서 신용을 평가할 때 포함되지 않았던 '비금융정보'를 카카오뱅크의 '내 신용정보' 서비스로 제출하면 관련 정보가 반영돼 신용평가 점수가 재산정된다.

'신용점수 올리기'를 신청하면 카카오뱅크가 고객의 건강보험납부 내역과 세금납부 내역 등 '비금융정보'를 신용평가사로 실시간으로 전달한다.

업데이트된 신용점수는 6개월간 유지되며, 6개월이 지나면 다시 '제출하기' 버튼을 눌러 신용점수를 올릴 수 있다. 단, 정보 내역이 충분하지 않거나 연체 등 신용에 부정적인 요인이 있다면 신용점수 변동이 없을 수도 있다.

카카오뱅크는 금융거래 정보가 부족해 신용점수가 상대적으로 낮은 '금융이력 부족자(thin filer)'나 중·저신용등급의 고객이 이번 서비스를 통해 직접적인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이번 '신용점수 올리기' 서비스 출시로 고객은 보다 정확한 소득에 근거한 본인의 신용점수 상승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며 "카카오뱅크 뿐만 아니라 다른 금융회사에서 신규 대출이나 카드발급 시에도 상승한 신용정보를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신용점수 올리기'를 이용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20명에게 갤럭시 폴드5G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