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김준현·손나은 내세워 '카스 캬~' 캠페인
오비맥주, 김준현·손나은 내세워 '카스 캬~'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갓 만든 생맥주 맛' TV광고 통해 "신선하고 톡 쏘는 청량감 직관적 표현"
오비맥주는 개그맨 김준현과 가수 손나은을 모델로 카스 브랜드의 신선하고 톡 쏘는 청량감을 강조하는 TV 광고를 선보였다. (사진=오비맥주) 
오비맥주는 개그맨 김준현과 가수 손나은을 모델로 카스 브랜드의 신선하고 톡 쏘는 청량감을 강조하는 TV 광고를 선보였다. (사진=오비맥주)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오비맥주는 8일 카스 브랜드의 새 TV 광고 '캬~, 갓 만든 생맥주의 맛'을 공개했다. 오비맥주는 이날 "카스 특유의 신선하고 톡 쏘는 청량감을 직관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개그맨 김준현과 가수 손나은을 모델로 '캬~'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오비맥주에 따르면, 국내에서 맛 표현 일인자로 꼽히는 김준현은 이번 광고에서 캬~란 의성어를 맛깔스럽게 표현했다. 손나은은 통통 튀는 이미지로 카스의 청량함을 강조했다. 

이번 광고는 '내 안의 김준현을 깨우다'는 소재에 맞춰 카스의 신선함을 익살스럽게 보여준다. 한 호프집의 TV 화면에서 김준현이 카스를 한 모금 마시고 '캬~'를 외치자 이를 보면서 맥주를 마시던 손나은이 캬~를 따라하고 김준현으로 변신한다. 손나은은 깜짝 놀라며 제 모습으로 돌아오지만, 다른 손님들이 모두 김준현으로 변신하며 한 목소리로 캬~를 외친다. 

남은자 오비맥주 전무는 "가장 맛있는 맥주는 공장에서 갓 만든 신선한 맥주’라는 것이 업계의 오랜 정설"이라며 "소비자들에게 언제나 갓 만든 생맥주처럼 신선한 맥주를 제공하려는 노력을 캬~ 캠페인을 통해 상징적으로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