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인천-마카오 등 노선 다변화 박차
이스타항공, 인천-마카오 등 노선 다변화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타항공은 동계 스케줄을 맞아 신규취항 등 본격적인 노선 다변화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은 신규취항 등 본격적인 노선 다변화 전략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이스타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이스타항공은 신규취항 등 본격적인 노선 다변화 전략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16일 정저우를 시작으로, 17일 장가계, 19일 하이커우, 29일 화롄, 30일 가오슝 등 하반기 중국, 대만 노선 신규 취항에 이어 27일 인천-마카오 노선도 운항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은 신규취항 노선에 대한 특가 행사도 진행한다. 10일 오전 10시부터 24일까지 신규 취항하는 청주-하이커우, 청주-장가계 노선에 대해 '차이나는 중국여행' 행사를 진행한다. 청주-장가계 노선은 17일부터 26일까지 탑승 가능하며, 편도총액운임 최저가 8만29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하이커우 노선은 19일부터 27일까지 탑승 가능하며, 편도총액운임 최저가 9만1600원부터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신규취항노선이 스케줄이 연달아 오픈되며 이를 기념한 특가 이벤트가 계속해서 진행 될 예정"이라며 "중국, 대만, 마카오 등 한층 선택 폭이 넓어진 취항지와 저렴한 가격의 항공권을 만나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