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한글날 맞이 외국인 대상 '이름 써주기' 행사
제주항공, 한글날 맞이 외국인 대상 '이름 써주기' 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은 한글 반포 573돌 한글날을 맞아 7일 김포국제공항 국제선터미널에서 외국인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한글이름 써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은 한글 반포 573돌 한글날을 맞아 7일 김포국제공항 국제선터미널에서 외국인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한글이름 써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제주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제주항공은 한글 반포 573돌 한글날을 맞아 7일 김포국제공항 국제선터미널에서 외국인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한글이름 써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객실승무원들은 김포공항 국제선 카운터 앞에서 수속을 마친 외국인 탑승객들에게 전통 족자에 한글로 이름을 써주는 손글씨 행사를 진행했다. 또 한국인 탑승객들에게 손거울 열쇠고리에 원하는 문구를 써주는 손글씨 행사도 진행했다.  

한편, 제주항공은 지난 2008년부터 12년째 한글날을 맞아 국내선과 국제선 모든 항공편 기내에서 순우리말로 바꾼 기내 방송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