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태풍 미탁 피해지역에 성금·의류 기부
유니클로, 태풍 미탁 피해지역에 성금·의류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니클로 로고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패션 브랜드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 복구를 위해 희망 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억원과 유니클로 히트텍 3000개를 기부한다고 7일 밝혔다.

성금과 구호품은 신속한 피해 복구, 이재민 구호에 쓰일 예정이다. 배우진 에프알엘코리아 대표는 "피해를 입은 모든 분께 깊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 모두의 관심과 도움으로 조속한 피해 복구가 이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19-10-07 11:23:30
한국에서 짐뺄때 이사비나 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