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개발 나보타 유럽 판매 허가 획득
대웅제약 개발 나보타 유럽 판매 허가 획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판권 보유 에볼루스, 2020년부터 공급···세계 최대 보톡스 시장 미·유 동시 진출 성사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 (사진=대웅제약 )<br>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 (사진=대웅제약 )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대웅제약은 보툴리눔 톡신(보톡스) 제제 나보타(현지 제품명 누시바)가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C)의 품목허가를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유럽연합 내 28개국과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리히텐슈타인이 속한 유럽경제지역 3개국에서 누시바를 판매할 수 있게 됐다.

누시바의 유럽 판권은 대웅제약의 북미, 유럽지역 파트너사인 에볼루스가 보유하고 있다. 에볼루스는 2020년 현지에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EC 승인으로 대웅제약은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품 중 처음으로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과 유럽에 동시 진출할 수 있게 됐다. 미국과 유럽은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에서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박성수 대웅제약 나보타사업본부장은 "세계 최대 톡신 시장인 미국과 유럽 진출을 통해 글로벌 무대에서 나보타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