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2돌 GC녹십자 "진정한 혁신" 다짐
창립 52돌 GC녹십자 "진정한 혁신" 다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일섭 GC(녹십자홀딩스) 회장(오른쪽 여덟째)과 임직원들이 1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 GC녹십자 본사 목암빌딩에서 창립 52주년 축하 떡을 자르고 있다. (사진=GC녹십자) 
허일섭 GC(녹십자홀딩스) 회장(오른쪽 여덟째)과 임직원들이 1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 GC녹십자 본사 목암빌딩에서 창립 52주년 축하 떡을 자르고 있다. (사진=GC녹십자)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GC녹십자는 1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 본사 목암빌딩에서 창립 52주년(5일) 기념식을 미리 열어 글로벌 제약사로 도약하자는 의지를 다졌다. GC녹십자에 따르면 이날 기념식은 전 계열사뿐 아니라 충북 오창과 음성, 전남 화순의 공장 및 전국 사업장을 화상회의 시스템으로 연결해 모든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허일섭 GC(녹십자홀딩스) 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52년 동안 회사를 성장시켜온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진정성 있는 혁신만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새로운 미래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허 회장은 또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과 혁신을 지속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생명과학 기업으로 발돋움하자"라며 임직원들의 사기를 북돋웠다. 

이날 기념식에선 회사 발전에 기여한 임직원에게 '녹십자장'을 비롯한 각종 표창도 수여했다. 녹십자장은 GC녹십자셀 강기원 상무와 GC녹십자의료재단 김현준 부장 등 5명이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