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미얀마서 현지연수
새마을금고중앙회, 미얀마서 현지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현지연수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9월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미얀마 현지에서 '미얀마 새마을금고 확산을 위한 현지연수'를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지난 2016년부터 추진한 '미얀마 새마을금고 사업'의 일환으로 현재 27개까지 확대된 새마을금고 성공사례의 미얀마 전국 확산이 목적이다.

현지 미얀마 새마을금고 임직원 및 담당 공무원 81명은 이번 연수를 통해 금고 관리 노하우는 물론 회계 이론 및 실습 강의를 통해 새마을금고 운영 역량을 강화했다.

이번 연수는 새마을금고중앙회가 행정안전부의 지원을 통해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의 농촌 공동체 개발사업 마을을 대상으로 금융포용 교육을 하는 부처별 무상원조사업간 협업이라는 의의가 있다.

특히, 연수 진행 장소로 KOICA가 설립, 운영 중인 미얀마 현지 연수원(AERDTC) 시설을 활용하고 시범마을을 기존 KOICA 사업마을로 선정함으로써 사업간 시너지 효과를 높였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향후에도 현지연수는 물론 현지 전문가 파견 등을 통한 현지 컨설팅 등 자체 지원과 함께 KOICA 등 현지 유관기관과의 협력도 확대, 강화해 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