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627억 규모 오픈 이노베이션 펀드 조성
롯데, 627억 규모 오픈 이노베이션 펀드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 열린 롯데엑셀러레이터 데모데이.(사진=롯데지주)
지난 6월 열린 롯데엑셀러레이터 데모데이 단체 사진.(사진=롯데지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롯데는 30일 627억원 규모 신기술사업투자조합 '롯데-KDB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펀드'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스타트업 투자법인인 '롯데액셀러레이터' 설립 이래 가장 큰 규모다.

이번 펀드 출자에는 롯데쇼핑·GRS·하이마트 등 롯데그룹 8개 계열사와 KDB산업은행이 참여했다. 롯데액셀러레이터가 외부 투자사와 함께 펀드를 운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롯데액셀러레이터는 이번 펀드 결성으로 총 1000억원 규모 자산을 운영한다. 지난해 6월 각각 272억원, 21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 데 이어 이번 펀드 결성으로 투자 범위가 기존 초기 투자에서 성장 궤도에 진입한 스타트업으로도 확대될 전망이다.

롯데액셀러레이터는 이 펀드를 통해 초기 벤처 종합지원 프로그램인 '엘캠프'에서 육성한 스타트업을 선별해 후속 투자할 계획이다. 롯데가 이번 펀드 결성을 추진하게 된 이유는 "옴니채널 구축과 이커머스 경쟁력 강화 부분 등 해당 분야 육성을 위해 전문 펀드 조성이 필요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고, 우수한 스타트업에 선제적으로 투자하기 위해서다.

유통플랫폼, O2O(온오프라인 연계), 물류 부문 등에서 유망한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해외 진출도 도울 예정이다. 롯데액셀러레이터는 이번 펀드뿐만 아니라 화학, 식음료, 문화 콘텐츠 분야에 집중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는 "이번 재원 확보를 통해 우수한 스타트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투자함으로써 오픈이노베이션의 긍정적인 사례들을 꾸준히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