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中 전지업체 EVE와 배터리 생산시설 합작
SK이노베이션, 中 전지업체 EVE와 배터리 생산시설 합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중국 전지업체 EVE에너지와 전기차용 배터리 생산시설 건설을 추진한다. 

SK이노베이션은 EVE에너지가 지난 26일 이사회에서 'SK이노베이션과의 배터리 생산시설 합자 건설에 대한 결의안'을 통과시켰다고 27일 밝혔다.

EVE에너지는 직접 혹은 자회사인 EVE아시아가 SK이노베이션과 합자회사 설립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공시했다. 5억2500달러 규모를 현금으로 출자하고, 양사는 합자회사 지분을 각각 50%씩 보유할 예정이다.

합자회사는 20~25GWh 규모의 생산공장을 중국 내 건설할 계획으로, 생산 제품은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 완성차 업체에 공급 예정이다. 

앞서 SK이노베이션은 지난 5월 중국에 배터리 생산공장 신설을 위해 5799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