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하반기 태양광 경쟁입찰 용량 500MW로 확대 
산업부, 하반기 태양광 경쟁입찰 용량 500MW로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 제천시 한수면 북노리에 위치한 한국수자원공사 청풍호 수상태양광 발전소 모습. (사진=오세정 기자)
충청북도 제천시 한수면 북노리에 위치한 한국수자원공사 청풍호 수상태양광 발전소 모습. (사진=오세정 기자)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하반기 태양광 경쟁입찰 용량을 상반기보다 150MW 늘어난 500MW 규모로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최근 단기 거래시장인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현물시장에서 가격변동성이 확대되고, 태양광 보급 확대에 따른 경쟁입찰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했다고 산업부는 설명했다. 

산업부는 27일 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홈페이지에 입찰계획을 공고한 후 다음달 7일부터 접수를 시작한다. 최종 선정결과는 11월 29일에 발표될 예정이다. 

낙찰된 사업자는 향후 고정가격으로 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자와 20년 장기계약을 체결할 수 있어 안정적으로 발전사업을 운영할 수 있다. 

산업부 관계자는 "REC 시장변동성을 완화하고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투자 관련 불확실성을 축소하기 위해 조만간 단기적인 대책을 추가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