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사회공헌활동 '압구정 BEAT360 나눔 바자회' 개최···청소년 자립지원에 활용
기아차, 사회공헌활동 '압구정 BEAT360 나눔 바자회' 개최···청소년 자립지원에 활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윤여영 상임이사(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 등 기아자동차 임직원들과 아름다운가게 관계자들이 ‘압구정 BEAT360 나눔 바자회’ 시작을 알리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윤여영 상임이사(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 등 기아자동차 임직원들과 아름다운가게 관계자들이 ‘압구정 BEAT360 나눔 바자회’ 시작을 알리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기아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기아자동차가 이색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청소년 자립지원에 나선다. 25일 기아자동차는 자사의 브랜드 체험관 BEAT360에서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와 함께 '압구정 BEAT360 나눔 바자회'를 개최했다. 

기아차는 '아름다운가게'와 함께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기아차 임직원의 기증물품을 판매하고 수익금을 거둬들여 아동생활시설 퇴소(예정) 청소년 자립을 돕는데 사용된다.  

이번 행사를 위해 기아차 국내사업본부 임직원들은 지난 8월 약 2주간 의류, 전자제품, 화장품은 물론 유명 프로 스포츠 선수의 사인(sign) 용품 등 활용 가치가 높은 소장품 약 2300여점을 모아 이번 바자회 상품으로 기증했다. 또한 BEAT360 건물에 입주해 근무하는 입주사 임직원들까지 동참해 더욱 알찬 행사가 될 수 있도록 했다.

기아차는 보다 많은 시민들이 이번 바자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자 바자회 상품 구입 비용에 따라 추첨권을 뽑아 별도의 경품을 제공하는 ‘복불복 이벤트’, 사연이 있는 기증품이나 고가의 기증품 등 특별 물품을 별도로 전시하고 경매에 붙이는 ‘수기경매 이벤트’ 등 색다른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이날 행사를 통해 판매된 임직원들의 기증품 수익금은 전액 ‘아름다운가게’에 전달된다. 아름다운가게는 아동생활시설에서 퇴소해 사회로 진출하는 만 18~27세의 청소년·청년들의 주거환경 개선비, 교육비, 학비, 긴급생계 지원비 등에 수익금을 사용해 이들의 안정적인 사회진출과 적응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나눔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소외계층의 자립 지원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올해를 시작으로 매년 정기적으로 기아차 국내사업본부는 물론 더 많은 임직원들이 참여해 나눔을 실천하는 대표적인 사회공헌행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는 2016년부터 본부의 업무분야 특성을 반영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저소득층 및 가정위탁 청소년을 대상으로 운전면허증, 정비자격증 취득을 지원해 청소년들의 자립을 돕는 ‘해피 모빌리티(Happy Mobility)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