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 플랜에이치 컨소시엄, 중기부 팁스(TIPS) 신규 운영사 선정
호반 플랜에이치 컨소시엄, 중기부 팁스(TIPS) 신규 운영사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호반그룹의 계열사 플랜에이치벤처스(플랜에이치)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진행하는 2019년 하반기 팁스(TIPS)의 신규 운영사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팁스(TIPS)는 지난 2013년 중기부가 초기 단계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만든 '민간 투자 주도형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민간 투자회사가 스타트업을 발굴해 투자하면 중기부가 연구개발 자금 등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민간이 초기 투자하고 정부가 뒷받침하는 구조다.

이번에 선정된 신규 운영사는 총 6년의 사업권(3년+3년)을 부여 받게 된다. 정밀 실사를 거쳐 기관별로 창업팀 추천권을 배정 받아 본격적으로 유망 창업팀 발굴, 투자 활동 등에 나설 예정이다. 

플랜에이치 컨소시엄에는 한국무역협회, 한국수자원공사, 네오플라이, 전남대기술지주, 부산대기술지주, UNIST기술지주, 충남대창업재단이 참여해 전국의 기술기반 스타트업의 보육, 투자, 판로 개척, 글로벌 진출 지원까지 기업의 성장 전반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됐다.

원한경 플랜에이치 원한경 대표는 "앞으로 건설 신기술, 스마트홈, 스마트시티 및 4차 산업 관련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발굴, 보육, 투자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