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화재, 어린이 경제교실 '쿠키런' 전국 진행
흥국생명·화재, 어린이 경제교실 '쿠키런' 전국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흥국생명)
(사진=흥국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흥국생명은 흥국화재, 흥국증권, 흥국자산운용, 예가람저축은행, 고려저축은행 등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와 공동으로 오는 21일부터 비영리 교육기관인 JA코리아와 함께 어린이 기업가 프로그램 '쿠키런'(Cookie Learn)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쿠키런은 초등학교 1~3학년 학생 1000여명이 직접 쿠키가게를 운영하는 체험활동 프로그램이다. 아이들이 생산부터 마케팅·판매·저축·기부 활동 등을 체험해볼 수 있다. 이를 통해 아이들은 경제관념을 습득하고 돈의 흐름을 이해하면서 경제에 대한 개념을 익힐 수 있다. 

쿠키런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일일 쿠키 가게 사장님이 돼 직접 쿠키를 만들고 이를 판매하기 위한 마케팅활동(광고물 제작 및 홍보)을 직접 진행하게 된다. 또한 참여한 학부모들에게 쿠키를 판매하고 가상의 수익금을 기부, 저축하며 경제의 원리를 배우고 기업가 정신을 배우게 된다. 

흥국생명을 비롯한 태광그룹 금융계열사는 지난해 서울에서 진행된 쿠키런 경제교육을 올 하반기에는 서울과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 총 5개 도시로 확대 진행한다. 우선 21일 대전, 부산지역을 시작으로 12월 7일까지 총 32회에 걸쳐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에서 동시에 이뤄진다.

참가 신청은 각 회차별 2주 전부터 JA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