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씨엔씨 미샤, 새 파트너와 베트남 시장 공략
에이블씨엔씨 미샤, 새 파트너와 베트남 시장 공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베트남 호치민 기가몰에서 열린 미샤 홍보 행사에서 브랜드 모델 나나가 화장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에이블씨엔씨)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에이블씨엔씨 화장품 브랜드숍 미샤는 새 파트너사 인피니티 벤쳐스와 계약을 맺어 베트남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18일 밝혔다. 에이블씨엔씨에 따르면 인피니티 벤처스는 동남아시아 온라인 채널에 강점을 갖고 있는 화장품 유통사다.  

에이블씨엔씨는 동남아 전자상거래 업체인 쇼피와 라자다를 시작으로 하사키, 누티 같은 현지 화장품 유통업체 온∙오프라인 매장에 미샤를 입점할 예정이다. 하반기까지 베트남 헬스앤드뷰티(H&B) 매장 가디언 100개점에서 제품을 선보이겠다는 계획도 세웠다.

에이블씨엔씨와 인피니티 벤처스는 7, 8일 호치민시 기가몰과 스카이라운지에서 행사를 열어 미샤 화장품을 홍보하기도 했다. 행사엔 미샤 모델인 배우 겸 가수 나나도 참석했다.  

최의경 에이블씨엔씨 해외사업부문 전무는 "베트남 시장에서 온라인과 멀티브랜드숍이 주요 화장품 유통 채널로 급부상하고 있다"며 "베트남은 물론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지역 전체를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에이블씨엔씨는 베트남과 태국,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8개국에서 100개 판매처를 운영 중이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에서 낸 2018 세계 화장품 산업 백서를 보면 베트남 화장품 시장은 연평균 14.1%씩 성장하고 있다. 시장규모는 15억달러(1조8000억원)로 2022년엔 23억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