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2019년 민방위 활동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우리은행, 2019년 민방위 활동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독기·제연기 100% 이상 보유
원종래 우리은행 업무지원 그룹장(오른쪽)과 오고산 행정안전부 비상대비정책국장이 2019년 민방위 유공 대통령 기관표창 수상을 기념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원종래 우리은행 업무지원 그룹장(오른쪽)과 오고산 행정안전부 비상대비정책국장이 2019년 민방위 유공 대통령 기관표창 수상을 기념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우리은행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2019년 민방위 활동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 기관표창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재해재난 계획을 수립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교육을 통해 대피절차 훈련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각종 재해재난에 대응해 대비 매뉴얼을 재정비하고, 네트워크와 연계된 스마트 어플 등 디지털 매뉴얼을 개발해 전 직원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매월 소속장 주관 하에 재해재난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서울시 소방방재본부와 협조해 연 4회 심폐소생술과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구청, 소방서, 경찰서, 병원, 한국전력, 통신회사 등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여한 대규모 정부통제 화재대응훈련도 진행했다.

우리은행은 제독기, 제연기 등 민방위·화생방 장비도 100% 이상 보유하고 있으며, 화재·가스 공격 시 필수장비인 방독면도 2023년까지 전 임직원이 소지할 수 있도록 추진 중에 있다.

우리은행 담당자는 "평소부터 실질적인 민방위 준비와 훈련, 시행으로 대통령 기관표창을 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정부시책에 적극 부응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