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맵 추석 당일 이용자 447만명 '역대 최다'
SK텔레콤, T맵 추석 당일 이용자 447만명 '역대 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3일 T맵 길안내 요청 1806만건으로 사상 최대, 1인당 4번 이상
SK텔레콤은 5G시대의 첫 추석 당일인 지난 13일 T맵 실사용자(DAU기준)가 447만212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5G시대의 첫 추석 당일인 지난 13일 T맵 실사용자(DAU기준)가 447만212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SK텔레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텔레콤은 5G시대의 첫 추석 당일인 지난 13일 T맵 사용자가 역대 최다인 447만2120명을 기록하며 기존 기록인 지난 8월말의 408만명을 넘어섰다고 18일 밝혔다. 아울러 이날 운전자들의 길안내 요청 건수도 총 1806만여 건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추석 연휴 기간 일별 이용자수는 11일 390만을 시작으로 △12일 375만 △13일 447만 △14일 395만 △15일 325만을 각각 기록했으며, 이 기간의 사용자수는 총 832만명에 달했다.

인공지능(AI) 기반의 음성 UI를 통해 운전 중 안전하게 전화 수발신은 물론, 주유소 찾기나 음악재생 등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T맵 누구 인사이드' 서비스 이용도 크게 증가해 13일 68만여 명을 기록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이용 증가에 대해 추석 연휴 기간 운전자들의 안정적인 T맵 이용을 위해 추가 전용 서버를 확보하고, 고속도로 출구 유도선을 가기 다른 색을 적용해 가시성을 높인 것은 물론, 음성 AI UI를 통한 전화 수발신 기능 제공 등 운전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다양한 노력에 운전자들이 호응한 것으로 분석했다.

장유성 SK텔레콤 모빌리티 사업단장은 "월 평균 실사용자 1250만명의 T맵이 지난 추석 다시 한 번 고객의 사랑 덕분에 역대 최다 일간 사용자인 447만명을 기록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T맵 기본 성능의 끊임없는 향상과 함께 다양한 편의 기능을 추가해 운전자들의 이용 편의를 극대화 시키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