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정호영 CFO 후임으로 차동석 S&I 전무 선임
LG화학, 정호영 CFO 후임으로 차동석 S&I 전무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 신임 CFO 차동석 전무. (사진=LG화학)
LG화학 신임 CFO 차동석 전무. (사진=LG화학)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차동석 S&I 전무가 LG화학 신임 최고재무책임자(CFO)로 선임됐다.

LG화학은 정호영 CFO 사장이 LG디스플레이 최고경영자(CEO)로 선임됨에 따라 LG그룹 계열사인 S&I의 차동석 전무를 새 CFO로 선임했다고 16일 밝혔다.

정 사장은 이날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의 사의 표명으로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자리를 맡게됐다. 

차 전무는 1988년 LG화학 재무세무회계팀으로 입사해 ㈜LG, LG경영개발원 등에서 근무했다. 2014년에는 서브원 CFO를 역임했으며, 지난해 12월부터 S&I CFO를 맡다가 이번에 LG화학으로 돌아오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