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해외 스타트업 육성'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출범식
신한금융, '해외 스타트업 육성'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출범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박우혁 신한금융지주회사 부사장, 손상호 해외금융협력협의회 원장, 정유신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센터장,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진옥동 신한은행장, 전조영 주인도네시아 대사관 공사, 제이슨 리(Jason LEE) 코하이브(COHIVE) 공동대표가 이날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출범식 행사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왼쪽부터) 박우혁 신한금융지주회사 부사장, 손상호 해외금융협력협의회 원장,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센터장,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진옥동 신한은행장, 전조영 주인도네시아 대사관 공사, 제이슨 리(Jason LEE) 코하이브(COHIVE) 공동대표가 이날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출범식 행사에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는 지난 2016년 12월 출범한 '신한퓨처스랩 베트남'에 이은 두 번째 해외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지난 8월 인도네시아 진출을 원하는 국내 스타트업 4개사를 1기로 최종 선발했으며 현지 스타트업 3개사도 선발해 육성·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는 자카르타 쿠닝간의 코하이브(COHIVE) 본사 12층에 약 120평 규모로 사무실을 마련했으며 약 40여명이 상주할 수 있는 오픈 워크스테이션과 약 70여명이 동시에 세미나·교육 등을 진행할 수 있는 계단형 타운홀과 휴식 공간 등으로 구성됐다.

행사에 참석한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오늘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퓨처스랩 인도네시아'를 통해 한국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과 현지 스타트업의 발굴·육성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향후 인도네시아가 동남아시아 스타트업의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신한퓨처스랩'은 국내 대표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으로 유일하게 해외 거점을 보유하고 교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스타트업 육성 노하우를 인도네시아에서도 성공적으로 적용해 양국의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을 위해 노력하길 당부한다" 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